처음으로
서브이미지
서브배너
 
서브타이틀

2차 성징이 나타나는 사춘기 전 성장기에는 1년에 4~5cm미만으로, 사춘기에 남아 7cm, 여아 6cm미만으로 성장하는 경우에 성장 부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성장은 유전적인 요인도 크지만 그보다는 후천적인 노력과 관리에 의해 차이가 더 많이 납니다.

내외적인 원인으로 기대치보다 성장이 더디게 이루어 질 때, 적극적인 한방치료와 더불어 충분한 영양공급, 적절한 운동이 병행되면 만족스러운 성장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원인

통계에 의하면 성장에 있어 유전적인 요인은 23%정도밖에 차지하지 않는다고 봅니다. 즉 후천적인 요인이 더 큽니다. 한방에서는 오지(五遲) 혹은 오연(五軟)이라 하여 주로 비장과 신장의 기운이 부족한 것을 원인으로 보고 있습니다.

성장 호르몬의 분비가 부족한 경우나, 잘못된 식이습관으로 충분한 영양을 공급받지 못하는 경우, 너무 어릴 때부터 뼈나 근육에 부담을 많이 주는 적절하지 못한 운동을 하는 경우, 면역력이 약해 아토피 피부염이나 비염 등을 앓는 것도 한 원인이 됩니다.

비만한 아이의 경우 성조숙증 등이 유발되어 성장에 방해가 되며, 흡연 역시 좋지 않습니다. 불규칙적이거나 너무 늦은 시간에 잠을 자면 성장 호르몬 분비에 악영향을 끼치고, 가정문제, 학교문제 등으로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경우 역시 성장에 방해가 됩니다. 그리고 척추나 관절, 발에 문제가 있는 경우 성장판에 안 좋은 영향을 끼쳐 성장에 방해가 됩니다.

치료

한방적으로 비장과 신장의 기능을 강화시켜 필요한 영양소 섭취와 호르몬 분비를 도와주고 뼈의 발육을 왕성하게 해주는 한약 치료, 좋지 못한 생활습관과 자세로 인해 군데군데 틀어진 척추와 골반, 관절 등을 교정하여 우리 몸의 기둥인 척추의 성장에 도움이 되는 추나 치료, 성장점에 침을 놓아 성장을 촉진시켜주는 침구치료, 지속적으로 좌우의 균형을 교정하고 발의 아치를 유지시켜주는 발 교정기 치료 등이 이루어집니다.

성장 치료의 경우 인스턴트 음식을 뺀 자연식 위주의 식단과 운동, 올바른 수면 습관 등 아이의 생활 관리, 그리고 무엇보다도 아이가 스트레스를 받지 않고 즐겁게 지내는 것이 매우 중요하므로 보호자의 애정 어린 관리가 매우 중요합니다.

맨위로 이동
처음으로 척추스토리 청정한약관리시스템 개인정보처리방침 개인정보취급방침 홈페이지이용약관 홈페이지제작전문 마인드소프트/온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