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음으로
서브이미지
서브배너
 
서브타이틀

척추뼈의 전방과 후방을 연결하는 다리역할을 하는 부위에 금이 가거나 결손 된 것이 척추분리증입니다. 척추분리증 때문이거나 다른 이유로 차곡차곡 쌓아져야할 척추뼈가 어느 한 곳에서 아래 척추뼈보다 앞쪽으로 밀려나가는 것을 척추전방전위증이라고 합니다.

원인

척추분리증의 원인은 선천성, 외상, 퇴행성 때문이라는 설이 있지만 아직 명확하지는 않습니다. 하지만 이 상태에서 무리한 허리사용, 잘못된 자세로 인한 근육과 인대의 약화, 그리고 외상 등으로 척추의 안정성이 떨어지게 되면 척추전방전위증으로 발전할 수 있습니다.

증상

가장 주된 증상은 엉치를 비롯한 요통이며, 가끔 다리 뒤쪽 피부에 통증이 있기도 하지만 다리의 당김, 저림 등의 신경근 압박 증상은 드문 편입니다. 허벅지 뒤쪽 근육에 문제가 생겨서 무릎을 펴고 고관절을 구부리지 못하여 뒤뚱뒤뚱 걷는 비정상적인 걸음걸이가 나타나기도 합니다.

척추의 미끄러짐이 심해지면 척추관협착증을 동반하는 경우가 많고 그와 유사한 증상이 나타납니다. 허리를 뒤에서 볼 때 어느 한 부위에 깊은 골이 있다면 전방전위증을 의심해 봐야 합니다.

치료

환자의 증상에 맞춰서 분리된 척추와 주변 연조직의 염증을 제거하고, 척추를 잡아주는 근육과 인대를 강화시키는 한약 치료, 척추의 미끄러짐의 악화를 막고 골반 등의 주변 조직을 바로잡아주는 추나치료, 통증을 다스리는 침구치료, 봉약침치료, 물리치료 등이 이루어집니다.

척추전방전위증은 상태에 따라 수술이 우선적으로 필요할 수도 있으며, 수술 후에는 한약치료로 후유증과 재발을 방지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맨위로 이동
처음으로 척추스토리 청정한약관리시스템 개인정보처리방침 개인정보취급방침 홈페이지이용약관 홈페이지제작전문 마인드소프트/온웹